스크립트를 씹어 먹는 미국어 공부법 –

 영어공부의목적이’미국드라마자막없이보기’라고하는것이꽤많습니다. 그리고 ‘미드로 공부하면 재미있을까?’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많습니다.

그래서인지 미드( 드라마)로 영어 공부를 해 보려는 시도가 많이 있습니다. 실제로 네이버에서 미국어를 공부하는 방법으로 검색을 해보면 어마어마한 정보가 나와있습니다.

하지만 미국 드라마로 영어 공부를 한 탓에 영어가 향상된 경우는 별로 없습니다. 즉, 시도는 많지만 성공률은 극히 낮은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미국 드라마에서 영어 공부를 한다고 해서 건 아니다.미드에서 영어 공부한다고 했는데 거의 실패하는 가장 큰 이유는…미드 공부하면 재밌지 않을까?라는 막연한 기대감으로 시작을 하기 때문입니다.

미국 드라마로 공부한다고 영어 공부가 재미있을 리는 없죠.

미국 드라마에서 영어를 공부하면서 재미있게 하려면 최소한 영어 자막을 보고 바로 이해하고 즐길 수 있는 수준이 되어야 해요. 하지만 이미 이 정도라면 미드에서 굳이 영어 공부를 하겠다고 하지는 않을 거에요.

그러니까 일단 미국에서 영어 공부를 하면 ‘재밌을 것이다.’ 혹은 ‘지루하지는 않을 것이다.’ 라는 생각은 버리고 접근해야 합니다.

뉴스에서 영어공부나 미국에서 영어공부나 똑같다고 생각해야 해요. 지루함이 없어지고 힘들지 않게 공부하기 위해 미드를 선택했다면 이미 잘못된 영어공부법을 선택한 것입니다.영어와 한국어 1:1 대응의 비효율적인 공부방법, 막연한 기대감도 문제가 있고 막연한 공부방법도 문제가 있습니다.

보통미국어공부법에관련된교재나블로그같은걸보면그냥해석해석해줘요.영어:한국어, 이렇게 1:1만 대응해줍니다. 물론 여기에 한국어 해설이 추가되지만 큰 의미는 없습니다.

이러한 형태의 미드공부 자료가 많은 이유는 이러한 형태를 보는 것이 학습자의 입장에서 용이하기 때문입니다. 쉬운 대신 남는게 없어요. 그냥 읽고 나서 “그렇구나~”하는 느낌으로 끝나서 하루 이틀도 안되어 잊어버려요.

억지로 외운다고 해도 오래가지 않습니다. 단순히 한국어와 영어를 1:1로 대응해서 암기한 내용은 대부분 장기 기억에 남기지 않습니다.

쉽게공부할수록쉽게잊어버리는공부방법은한국어해석을보면서읽기공부를하는겁니다.미드가안들려서이해를못하는건아니다그리고흔한착각중의하나는미드드라마를볼때안들려서이해가안된다고생각한다는것입니다. 그래서 듣기에 포인트를 맞춰서 공부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근데 안 들리는 것도 문제가 있으면 들려도 이해가 안 돼요. 단순히 듣기 능력 문제라면 영어 자막으로 이해할 수 있는 것입니다.

영어 자막으로 이해할 수 있는 경우는 영어 자막 없이도 거의 다 알 수 있습니다. 난이도 다음과 같은 난이도입니다.

한글자막이있어야 이해가능<<<<<<<<<영어자막이 있어야 이해가 되는데요.

즉 (1)번과 (2)번 사이에는 넘을 수 없는 사차원의 벽이 있다는 거죠. (2)번이 생기면 (3)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영어 자막을 보고 미국 드라마를 시청하면 자연스럽게 (3)이 됩니다

그래서 단편적인 몇 가지 표현을 가지고 와서 듣기 연습을 하는 것도 효율적인 방법이 아닙니다.그럼 어떻게 해야 될까요?(1)에서 (2)로 넘어가는 방법에 집중해 보는 것입니다. 즉,목표를자막없이미국드라마를보는것보다는조금하향지원을해보자입니다.영어자막으로 미드시청 영어자막을 거의 한글자막을 보는 속도로 쭉 보면 바로 이해할 수 있는 직독직해 수준으로 끌어올리면 됩니다. 이 수준까지 올라가면 그 다음은 고속도로에요. 영어 자막으로 충분히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면, 그냥 즐기면서 미드를 감상하면 됩니다.

그래서 영어공부에 집중하는 것이 좋습니다.

즉 미국 드라마 대본을 찾아서 이 대본을 씹어먹는 방법이에요.

이때가장중요한것은한국어가있는교재나해설은피해야합니다. 직접 사전을 찾아 영문 패턴(또는 문장 구조)을 익혀야 합니다. 기억 속에 영어 문장의 패턴이나 구조만 남아 있는 것이 유리합니다.

외국어를 공부할 때 모국어 간섭 현상이 있기 때문에 가급적 모국어 개입을 피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해석도 하지 말라는 건가? 라고 반문하는 경우가 많지만,

번역은 하되, 1) 남이 한 한국어 해석과 해설은 참고로 하지 않고, 2) 스스로 사전에서 해석하여 이해하면 됩니다.

이 과정에서 공부하면 한국어는 기억에 거의 남지 않고 영어 문장의 패턴만 남게 됩니다.

한국어로 해석되지 않아서 짧은 문장 하나를 이해하는데 시간이 많이 걸려요. 그래서 시간 대비 비효율적이라고 하죠. 하지만 사전을 찾는 과정에서 영어 문장 패턴에 익숙해지게 돼요. 영어 실력은 이때 늘어요

Everything seems a bit chaotic .

Everything: 모든 것은 seems:~처럼 보여 abit:다소 chaotic:혼란스러움

이렇게 1:1 한국어로 해석해 놓으면 조금 더 공부하기 편하죠. 아하~ 하면서 이해하고 넘어가면 돼요 그런데 넘어가면 글의 패턴이라던지 구조가 기억에 남지 않습니다.

위 문장을 기억에 두려면?

seem이라는 동사를 사전에서 찾아봐야 합니다. 기본적으로 동사들은 대부분 사전을 찾아서 아주 깊게 공부해야 합니다. 동사가 문장의 구조를 대부분 결정하기 때문이죠.(…)인 것처럼 보인다…하는 [하다]인 것 같다…endic.naver.com 사전에서 찾아보면 seem의 정의가 세 가지가 나옵니다. 이 중 위 예문과 부합하는 정의는?

예문이나와있지만,예문의패턴을살펴보면1번하고가장비슷한것을알수있어요.

seem + happy / best / anice man… 이런 패턴이 오는구나

이걸 기억하고 넘어가야겠어요. 그래야 다른 문장에서 seem이라고 하는 동사가 왔을 때 뒤의 패턴을 순간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1) 동사는 무조건 사전을 찾아보자.(2) 동사 다음에 어떤 형태의 패턴인지 파악하자. 비슷한 패턴을 함께 외우자.(1) + (2) = 사전을 찾는 시간과 비례하여 영어 실력은 향상된다.적어도 품사와 문장성분은 알아야 한다.대부분 구어체에서는 굉장히 짧은 문장들이 많기 때문에 한국어 1:1 대응해서 숙어처럼 외우는 경우가 많습니다.

I’ll be right back. 금방 올게.

이런 식으로 무작정 외워버리면 영어 패턴을 익히는데 비효율적이에요. 영어 문장을 읽을 때 최소한 품사와 문장성분은 알고 읽어야 합니다.

I(주어) + wll be(동사)

여기까지는 누구나 쉽게 파악할 수 있겠죠. 대부분주어와동사로시작을하거든요. 그런데 바로 뒤에 나오는… right back은 품사나 문장성분을 확인하지 않고 그냥 한국어로 대응을 해버립니다.

right이랑 back이 너무 기본적인 단어이기 때문에 사전을 찾아야 돼요. 왜 주어동사 다음에 right이랑 back이 왔는지를 사전을 하나하나 찾아서 파악해야 됩니다.

be 동사 다음이니까 형용사?

I will be there. 이런 문장과 같은 패턴이니까 부사어?

이런 의문을 가지고 스스로 문장 구조를 파악하는 연습을 하셔야 돼요.

그게 아니라 단순히 “I’ll beright back= 금방 올 거야.” 이렇게 외워봤자 패턴을 기억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금방 한계에 부닥칩니다.인터넷 사전에 나오지 않는 표현은 구글링을 해보자.요즘은 네이버나 다음의 인터넷 사전이 매우 기능이 좋습니다. 그래서 웬만하면 다 나가요 하지만 미드(미국 드라마)에 등장하는 표현은 사전에 없는 것도 많습니다.

예를 들어 네이버 영어사전에서 “Who does that?”을 검색해보시면…

네이버 사전에는 따로 없고 대신 Urban Dictaionary 링크가 나옵니다. 이렇게 친절하게 링크가 나오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기 때문에 구글에서 영문으로 검색하면 좋아요.

검색어 뒤에 meaning 을 붙여 검색하시면 됩니다.

그래서 검색 결과를 한번 읽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인터넷 시대에 가장 효율적인 영어공부법은 검색입니다. 사전이나 영문 구글링을 하면서 스스로 문장의 의미를 파악하는 일입니다. 영어 실력은 바로 그 과정에서 향상되기 때문이죠.